종교, 신앙 코너

예수 그리스도

베수비오 0 19

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​ 예수 그리스도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걸어가도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뛰어가도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끝없는 사막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어디에도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나의 소원은 없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기다려주지 않는 이방인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사방은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고통으로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담이 쳐져있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빈틈없이 높이 솟은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절망의 탑들..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메마른 땅

                  황폐한 땅에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끝내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꺼져갈 버릴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불의 잿더미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싸늘한 죽음의 종소리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허망한 욕심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내 힘으로 깰 수 없던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죄악의 담이 고립시켜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절망의 늪에 빠져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사망이 놓아주지 않았던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사악한 땅의 가르침...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땅의 세계에서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나올 수 없는 진리!..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죄인의 영혼에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고통만 얹어주는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땅의 길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"흑암에 앉은 백성이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큰 빛을 보았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사망의 땅과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그늘에 앉은 자들에게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빛이..비추었도다(마4:16)"


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하늘 문 열리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저 하늘나라에서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이 땅으로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빛으로 내려오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예수 그리스도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죽음의 땅에서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영생의 나라로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들어갈 수 있는

                  희망의 끈 하나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예수 그리스도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예수 그리스도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주 예수를 믿으라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그리하면...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너와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네 집이 구원을 얻으리라!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하늘과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땅을 잇는 십자가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주님이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먼저 가신 길

                  뒤따라 가는 성도의 길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돈 으로도 못가요..하나님 나라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힘 으로도 못가요..하나님 나라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벼슬로도 못가요..하나님 나라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지식으로 못가요..하나님 나라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어여뻐도 못가요..하나님 나라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맘 착해도 못가요..하나님 나라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거듭나면 가는 나라..하나님 나라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믿음으로 가는 나라..하나님 나라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오직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예수 그리스도로만..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감사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사랑

                  찬양...내 평생에.......


0 Comments
제목